2012. 10. 14. 23:44 :: EVENT/MUSIC



성수동, 창고, 그래피티, 락, 댄스, DJ, 클럽, 핫도그, 맥주, 영상.... 이 모든 것들을 하나로 묶을 수 있는 단어가 있을까? 만약 그게 있다면 단 한가지 밖에 존재하지 않을 것이다. 지금 사진으로 만나볼 개러지 파티, VLUF가 바로 그 것!!





2012년 10월 13일 'House of the Dead'라는 주제로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린 VLUF가 이번으로 네 번째 파티를 열게 되었다. 파티 당일에 가까워질수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이번 파티의 라인업을 하나씩 공개하면서 VLUF를 찾을 많은 사람들에게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게 만들었다. 성수동 대림창고는 최근에 포스팅(한국의 겨울을 찾아온 거위의 꿈, 캐나다구스 런칭파티)하러 찾아가기도 했었고 뭐 이제는 자주 오게 되는구만!! ㅋㅋ



성수동 한켠에 위치한 오래된 창고, 대림창고


VLUF를 시작으로 여러 브랜드의 프레젠테이션 장소로도 각광받고 있다!


입구에서 만났던 스탭분들! 초대해주셔서 감사!


입구에서 받을 수 있었던 스티커


VLUF vol.4의 공식 포스터!


이렇게 2층으로 올라오면


이른 시간에 찾아와서 아직은 사람들이 별로 없었고



1층에서는 공연이 계속 되고 있었고 벽에는 Mostapes의 아트워크가!



VLUF vol.3의 포스팅(말로 설명할 수 없는 파티, VLUF vol.3)을 보시고 VLUF 팀에서 초대해주셔서 감동 ㅠㅠ 조금은 이른 시간에 도착해서 파티의 전체적인 모습을 천천히 구경할 수 있었다. 한 포스팅에 담기에는 너무나도 여러가지 모습들이 담겨있기 때문에 아래 문구를 클릭해서 하나씩 보자고!





























































이번 행사의 MC, Chanjuelz!


그리고 영어 MC(?)를 맡은 Danny!








ㅋㅋㅋ 사진 양이 워낙 많고 파티 내용도 워낙 다양한지라 현장의 느낌을 잘 전달한건지 잘 모르겠지만 어쨌든 vol.3에 이어 점점 발전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하지만 저번 파티에서 봤던 LED throwie나 SNS에서 나오는 말들을 라이브로 벽면에 띄워주는 참신한 프로그램들이 보이지 않아서 조금 아쉬웠다 ㅠㅠ 그래도 무대 라인업이 저번보다 훨씬 업그레이드! 다음 블러프 때에는 어떤 팀들이 나올지 기대가 된다 ㅋㅋ



VLUF vol.4, 몇 장의 사진과 몇 줄의 글로 그 느낌을 모두 다 담을 수 없는 파티. 다음번에는 당신도 이 자리의 주인공이 되시길!





PS1. 초대해주신 VLUF 관계자 분들 감사합니다! 

PS2. 엄주일님 결혼 축하드립니다!

PS3. 다음 파티 때 또 초대해 달라고 쓰는 말은 아닙니다ㅋ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도플겡어 2012.10.15 03:40 신고

    성수동에 사는데 이런 기회가 있는지 몰랐네요.. 아 아쉬워라.
    인디씬의 음악들 정말 좋아하는데ㅡㅜ

    • addr | edit/del etchforte 2012.10.15 06:53 신고

      아! 가까운 곳에 사시네요~ 좋은 동네인 것 같아요 ㅋㅋㅋ 다음 파티 때에는 놓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