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12. 28. 09:39 :: PLACE/TASTY




성수동 대림창고에서 열리는 VLUF 파티(다시 돌아온 개러지 파티, VLUF vol.4 'House of the Dead')에 매회 빠지지 않고 참가하는 팀 중에 유난히 내 눈길을 끄는 것이 있었다. 외국인 몇 명이서 손수 양조해가며 만든 하우스 맥주를 거품 가득히 따라서 사람들에게 나누어 주고는 했는데, 이태원 어디쯤에 있다고 말만 듣고는 가보지 못하다가 드디어 방문하게 된 것. 추운 겨울날, 이태원 경리단길을 따라 올라가면 서리가 뽀얗게 서린 유리창 너머로 도란도란 즐거운 이야기가 흘러나오는 맥주집을 찾을 수 있다. 바로 맥파이 브루잉_Magpie Brewing Co.



어? 여기가 맞나? 라고 생각할테지만


여기가 맞다........


이렇게 시원시원한 통유리창으로!



녹사평역에서 경리단길을 따라 남산3호터널 쪽으로 쭉 올라가면 육교가 보이는데, 바로 전에 '테이크아웃드로잉'을 끼고 우측 골목으로 들어가면 이렇게 통유리창이 시원시원한 맥파이 브루잉을 찾을 수 있다. 아직 오픈 전이라 똑똑 노크를 했더니, 주인인 티파니가 문을 열어주었다.



오픈 직전 분주한 주방의 모습


맥파이 브루잉에서 맛 볼 수 있는 맥주는 이렇게 두 가지!


무시무시한 해골 장식도 보이고 ㅋ


맥주를 만드는데 쓰이는 맥아잖아?


한켠에는 이렇게 손님들이 자유롭게 읽을 수 있는 책도 있고


이번에 새로 만들었다는 메뉴판 ㅋㅋ 귀여워 ㅋㅋ







그리고 짜잔! 포터가 나왔다.


맥파이 브루잉에 대한 설명


시간이 되자 하나 둘 손님이 모여들고


작은 실내 공간이지만 그 안을 가득 채운 손님들!



맥파이 브루잉은 2012년 4월에 처음 문을 열어 물 맑고 공기 좋은 경기도 청평 부근에서 그들만의 고유한 방식으로 양조한 신선한 맥주를 서빙하고 있는데, 주인이 외국인인 만큼 처음엔 외국인 손님이 많았다가 지금은 외국인과 한국인 가릴 것 없이 많은 손님들이 찾고 있다. VLUF를 준비하는 크루 멤버 중에 한 명이 그들의 친구라 VLUF와 그 외의 파티나 페스티벌에 참가하여 케이터링을 실시하고 있다는데, 2013년 1월 중순쯤에 예정되어 있는 이태원 Winter Beer Festival에도 참가한다고 하니 이 때 꼭 맛보시길! ㅋㅋ 2월부터는 그들의 양조 비법을 전수하는 Home brewing class도 실시한다고 하니 꼭 체크하도록!! 오랜만에 쓰는 영어인지라 버벅거리면서 티파니한테 이것저것 묻기는 했는데, 잘 전달이 되었는지는 모르겠다 ㅋ


자세한 내용은 맥파이 브루잉의 페이스북 페이지(https://www.facebook.com/magpiebrewing)를 참고할 것!


마음씨 좋은 외국인 주인이 만드는 진짜 우리나라 맥주, 맥파이 브루잉!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히티틀러 2012.12.28 15:07 신고

    외국인들이 '한국의 맥주'에 대해 한결같이 지적하는게 '선택이 없다'라는 이야기를 한다고 해요.
    한국의 막걸리처럼 지역마다 만들어지는 수많고 독특한 맥주들에 익숙해진 사람들에게는 한국의 맥주는 정말 선택권이 없다고해요.
    우리나라에도 직접 맥주를 양조해서 만드는 곳이 있다니 꼭 한 번 가보고 싶네요ㅎㅎ

    • addr | edit/del etchforte 2012.12.29 02:19 신고

      맥파이 브루잉이 이러한 변화의 시작점을 만드려고 하는데, 이런 문화가 널리 퍼져서 우리나라에도 맛있는 맥주를 만드는 곳이 많이많이 생겼으면 좋겠습니다! 꼭 한 번 가보세요!